좌측메뉴타이틀
  • 국내외미술기사
    • 국내 미술기사
    •  해외 미술기사
  • 이슈
  • 국내외 전시일정
    • 국내 전시일정
    • 해외 전시일정
  • 보도자료
  • 미술학계소식
  • 구인구직 게시판
  • 공지사항
타이틀
  • [국립중앙박물관] 지자체가 함께하는 영호남 가야문화권 한마당 2019.11.15~11.17 국립중앙박물관 열린마당
  • 312      
- 특별전가야본성-칼과 현미리 보기 -

국립중앙박물관과 지자체가 함께하는영호남 가야문화권 한마당

 

국립중앙박물관(관장 배기동)은 특별전 가야본성-칼과 현을 홍보하고, 영호남 지역 가야문화권 지자체의 상생과 화합의 장 <영호남 가야문화권 한마당(이하 가야한마당’>을 운영한다. 오는 20191115()~17() 3일간 국립중앙박물관 열린마당 일대에서 열리는 가야한마당은 경상북도, 경상남도, 전라북도 3개 도()와 가야문화권 지역발전 시장군수 협의회 소속 25개 시군(市郡)이 주최하고, 국립중앙박물관과 서울신문이 공동으로 행사를 이끌어 갈 예정이다.

 

행사 기간 중에 국립중앙박물관 열린마당에서는고성 오광대(중요무형문화재 제7) 가면극등 전통 예술과 현대 퍼포먼스가 어우러진 다채로운 공연이 진행되고, 가야의 역사와 문화 관광을 소개하는 통합 홍보관이 운영된다.

 

국립중앙박물관은 전주, 김해박물관과 함께 오는 123일에 개막할 가야본성-칼과 현전시 콘텐츠를 소재로 재미있는 체험부스를 운영한다. 여기에 지자체 소속 가야 전문 박물관(7개 관)과 가야고분군 세계유산 등재 추진단, 전북 장수군이 참여하여 관람객들에게 가야의 모습을 한 번에 체험해 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. 또한 가야유물을 3D홀로그램으로 관람할 수 있는 유물관이 운영되며, 1115일 오후 3시에는 가야문화권 지역발전 및 영호남 화합을 위한 포럼이 대강당에서 개최된다.

 

국립중앙박물관은 이번 가야한마당 행사와 다가오는 특별전시가야본성-칼과 현’(2019.12.3.~2020.3.1.)을 통해 가야의 공존과 화합의 메시지를 전하고, 국민들이 가야 역사문화와 어울림의 가치를 아는 뜻깊은 자리가 되기를 기대한다.

글/사진 관리자
업데이트 2020.06.01 02:07

  

SNS 댓글

최근 글